skip to Main Content

Life Is More Delicious When You Eat Seaweed

10월 청다리도요사촌 Tringa Guttifer

10월 청다리도요사촌 Tringa guttifer

우리 갯벌의 이웃사촌

‘청다리도요사촌’은 도요목 도요과에 속하는 바닷새로, 현재 전세계의 개체수가 약1,300마리밖에 안되어 보호가 시급한 종이다. 해양수산부는 청다리도요사촌을 해양보호생물로 지정하여 보호∙관리하고 있으며, 허가 없이 포획∙훼손할 경우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분포 및 생태적 특성

아시아 대륙에 주로 분포하며, 매년 봄과 가을에 우리나라를 방문하는 철새이다. 번식과 월동을 위한 긴 여정의 중간기착지로 우리나라에 방문하는 청다리도요사촌은 서천 유부도, 전북 고창, 전남 순천만 등 서∙남해안의 갯벌, 습지, 하구나 하천의 풀밭 등지에서 먼 거리를 이동할 힘을 비축하기 위해 작은 물고기나 새우 따위를 잡아 먹는다.

출처

  • 해양환경전문포털
This Post Has 0 Comment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Back To Top
×Close search
Search